한인회 갈라 300명 성황

2한인회 갈라

토론토한인회(회장대행 이영실) 기금마련 갈라가 지난 30일(금) 한인회관 대강당에서 ‘한국 문화유산’(Korean Heritage)을 주제로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조성준 온주 노인복지장관, 아흐메드 후센 연방 이민성 장관 등 정치인들을 포함해 한인 및 비한인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영실 회장(대행)은 “한인들의 애정과 관심으로 한인회가 올해 53주년을 맞이했다. 동포사회의 발전을 위한 밑거름이 되고, 신뢰를 지켜나가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연은 줄리어드 음대 출신의 대니얼 유(바이올린)와 서이삭(피아노) 군의 협연, 캐나다한국무용연구회(단장 김미영)의 ‘난타’, 한국전통예술협회(감독 금국향)의 화관무 등을 선보였다.

경품으로 내걸린 대한항공 한국왕복권은 김효선씨, 전 세계 어디든 갈 수 있는 에어캐나다 왕복 항공권은 서우종(서이삭씨 부친)에게 각각 돌아갔다.

한인회는 행사 정산이 끝나는대로 후원금과 티켓 금액(50%)에 대한 도네이션 슬립을 발행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