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값 완만히 상승할 것

NCIC▲김시목 중개인(왼쪽)이 ‘Land Banking’(땅 투자)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한인들의 건전한 투자환경 조성을 위한 뉴컨셉아이디어클럽(NCIC)의 제17회 모임이 지난 7일(금) 오후 6시 로열르페이지 한인부동산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조준상 회장의 ‘2019년 부동산 전망’, 유건인 이사장의 ‘올해 업무실적 및 신년도 사업소개’, 권용철 미시사가 지점장의 ‘새 매물 소개’, 김시목 중개인의 ‘Land Banking(땅 투자) 특강’ 등으로 진행됐다.

조 회장은 “캐나다는 지난 1989~2002년 경제공황 이후 20년째 주택시장이 호황을 누려왔다. 10년 주기설을 무색하게 한 것이다. 매년 30만명의 이민자 유입에 따라 많은 주택공급을 필요로 하는데 지을 땅이 부족하다. 모기지 이자율이 1~2년간 오를 예정이라 집값은 완만히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새 매물로는 토론토와 북쪽의 배리, 해밀턴 서쪽 브랜포드에 있는 상업용 건물3건(300만~1100만 달러)이 소개됐다.

김시목 중개인은 땅 투자의 장점으로 높은 성공 가능성, 적은 메인트넌스로 최상의 사용, 구입하기 쉬운 가격, 단점으로 즉각적인 현금화의 어려움, 매도가 쉽지 않은 점 등을 들었다.

또한 땅을 구입할 때는 개발이 가능한 지역인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면서 가장 중요한 검토사항으로 주정부의 ‘Grows Plan’(그린벨트 규제 등), 지자체의 ‘Official Plan’(조우닝 조례 등, 5년마다 개정)을 강조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