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협 전승원 새 전무

온타리오한인실업인협회(회장 신재균)는 4일(금) 새 전무에 전승원(60·사진)씨를 임명했다. 지난 7년간 전무로 근무해온 차동훈씨는 퇴사했다.

전씨는 1976년 캐나다에 이민했으며, 토론토대학을 거쳐 브랜포드에서 편의점을 운영하며 실협 이사, 브랜트카운티 지구협회장 등을 역임했다.

전 신임 전무는 “온주 보수당정부가 들어서면서 협회의 숙원사업들에 우호적인 정책을 펼치고 있다. 회원들의 현안인 불법담배 근절과 편의점 술판매 허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