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회장 선거전 본격화

제 36대 토론토한인회장 선거에 이진수(기호 1번)씨가 지난 1일(금), 김근래(기호 2번)씨가 8일(금)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이우훈)에 각각 후보로 등록했다.

이진수 후보는 김영환(64), 수잔 이(희정.34) 부회장 후보와 함께 ‘건강한 한인사회, 건강한 한인회’를, 김근래 후보는 조성욱(43), 한수지(First Financial 대표)씨를 부회장 후보로 ‘활짝 열린 한인회, 모두 함께하는 한인회’를 캐치프레이즈 내세웠다.

새 한인회장의 임기는 2년이다. 후보등록 마감은 오는 15일(금), 등록금은 3만 달러다.

투표는 2019년도 한인회비(30달러, 부부 50달러, 시니어 20달러)를 납부한 정회원만 오는 3월23일(토) 한인회관에서 할 수 있다.

한편, 이영실 회장이 갑자기 타계함에 따라 새 회장이 선출될 때까지 공장헌 이사장이 회장(대행)직을 겸임한다.

당초 조성욱 전 부회장이 직무를 대행할 예정이었나 김근래 후보측 부회장 후보로 출마하게 돼 공 이사장이 맡았다. 조씨는 오해의 소지를 없애고 중립성을 유지하겠다면서 지난 4일(월) 부회장 직을 사임했다.

공 이사장은 오는 9일(토) 오전 11시 설날대축제, 3월1일(금), 2일 한인회관과 노스욕 멜라스맨 광장에서 열릴 3.1 운동 100 주년 기념행사 등을 진행해야 한다. 문의: 416-383-0777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