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국제(동아)마라톤 참가


2019서울국제마라톤 겸 제90회 동아마라톤 대회에 토론토에서 한인 4명(남3, 여1)이 도전장을 냈다.

특히 노스욕러너스클럽의 박병옥 회장과 김미경씨는 세계 6대 메이저 대회(보스턴, 시카고, 뉴욕, 베를린, 도쿄, 런던) 완주의 그랜드슬램 일환이다. 이들은 매년 한 차례씩 5개 메이저 대회를 완주(42.195 km) 했으며, 내년에 런던 대회 참가로 그랜드슬램을 완성한다. 이 과정에 한국의 대표적인 동아마라톤을 추가하게 됐다.

평화마라톤(10km) 3연패(2015~2017우승) 기록을 보유한 이수씨는 자신의 최고기록에 도전하기 위해 현재 한국에서 연습에 몰두하고 있다.

김미경씨도 서울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으며, 박병옥씨는 오는 14일(목), 구본석(로얄한의원 원장)씨는 15일(금) 한국으로 출발한다.

박병옥씨는 “올해는 동아마라톤 90주년이며, 삼일절 100주년인 해다. 게다가 나의 60번째 생일이기도 해 의미를 되새기려 한다”고 말했다.

전통의 서울국제(동아)마라톤은 오는 17일(일) 광화문광장에서 출발해 잠실종합운동까지 달리는 풀코스(42.195 km)와 릴레이, 올림픽공원 평화의광장에서 잠실운동까지의 10km 코스로 구분해 진행된다. 토론토에서 출전하는 4명은 모두 풀코스를 뛴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