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궁화요양원 지키기

무궁화요양원을 지키기 위한 한인들의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 비록 입찰에선 탈락했지만 끝까지 희망의 불씨를 살리는 노력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다.

지난 6일 1만1000명이 서명한 청원서를 온주 보건부에 전달한 가운데 곧 면담도 이뤄진다.
인수추진위원회 김도헌 위원장에 따르면 2주 후쯤에 보건부와의 면담이 잡혀있다. 이에 각 분야 전문가들과 다양한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

시설 승인권을 갖고 있는 주정부에 한인동포사회의 여론을 강력히 전달하기 위한 서명운동도 계속되고 있다.

온라인 서명(change.org/p/korean-canadian-seniors-need-your-help-now-sign-the-petition-today)은 13일(수) 현재 2,700명을 넘어섰다. 일반 청원서는 토론토한인회 홈페이지(koreancentre.on.ca/blank-28)에서 다운받아 작성 후 한인회, 노인회 등에 전달하면 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