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신한 고우선 과장

캐나다신한은행(행장 안종주)이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여성인력을 대거 전진 배치했다. 미시사가지점의 리테일 업무를 총괄하는 차순주 지점장, 마케팅을 지원하는 김미경 영업지원부 부장, 모기지 브로커 관리를 총괄하는 고우선 영업부 과장 등을 들 수 있다.이에 특히 일선에서 고객을 상대하는 고우선 과장에게 최근 주택거래 감소 추세에 따른 모기지 영업에 어려움과 극복방안 등을 들어봤다. 고 과장은 “콘도 시장은 당분간 강세를 유지할 것이라 중점을 두고 있다”면서 “직접 거주는 물론 임대용도 80%까지 모기지 가능하다. 다양한 소득인정 기준을 통해 맞춤형 모기지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본인에 대해 소개하면?
▲ 한국 하나은행 Private Banking Center 에서 13년 근무한 후, 2014년 캐나다 신한은행 입행 후 고객관리 업무를 시작으로 2018년 8월부터 BDM으로써 주택모기지 담당 업무를 중점적으로 하고 있다.

– BDM이란 무엇인가?
▲BDM이란 사업개발매니저(Business Development Manager)의 약칭으로, 기존 모기지 브로커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불만사항을 해결하는 등, 좋은 관계 형성해 영업력을 극대화시키는 동시에 신규 브로커리지 마케팅으로 모기지 영업 채널을 확대시키는 역할이다.

 캐나다신한은행의 영업 경쟁력은 어디서 나오나?
▲신한은행은 커뮤니티 은행으로서, 캐나다 시중은행과 다르게 한국 소득을 100% 인정하고 있다. 따라서 한인 고객을 대상으로 더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모기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비한인 고객 대상으로도 모기지 상담접수 시 적극적인 자세로 빠른 의사결정을 전달하는 점이 경쟁력이라고 강조하고 싶다. 현재 노스욕(영업부), 미시사가, 쏜힐, 코퀴틀람(B.C주) 4곳의 영업점을 두고 있다.

– 지난해부터 주택매매가 감소 추세라 모기지 영업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
▲캐나다의 주택가격이 급등하여, 정부에서 외국인 취득세 인상 및 금융당국의 모기지 정책 강화(B-20)로 주택 매매가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이에 따라 주택모기지 또한 감소세를 보이고 있어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는 있으나, 이럴 때일수록 모기지가 필요한 고객에게 언제 어디서든 상담해줄 수 있는 적극성과 자신감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 모기지 대출 감소에 대한 극복 방안은?
 ▲현재 토론토에는 이민자의 증가가 주택공급량을 초과하고 있고, 지속적인 임대수요가 발생하고 있어, 콘도 가격은 당분간 상승하지 않을까 싶다. 그래서 신한은행은 기존 콘도거래 및 신규분양 콘도 클로징에 중점을 두고 있다.
본인이 직접 거주뿐만 아니라 임대용 콘도를 대상으로도 감정가의 최대 80%까지 모기지가 가능한 장점이 있다. 또한 다양한 소득인정 기준을 통해 고객의 재정상황이나 상환능력 등을 고려한 맞춤형 모기지를 제공하도록 하겠다.

– 기타 한인사회에 하고 싶은 말은?
▲주택 및 비즈니스 관련 부동산 구입자금으로 대출이 필요하면, 가장 먼저 신한은행에 상담해 주면 최상의 결과로 보답해 드리도록 하겠다. 그리고 신한은행은 대출뿐만 아니라 해외송금 및 원화 환전, 예금 등 다양한 서비스가 준비되어 있으니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부탁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