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주택신축 활기

(46)주택신축-대체

국내 주택신축이 토론토 등 도심지의 다세대 주도로 활기를 띠었다.

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달 계절적 요인을 감안한 연간환산 신축 건수가 23만5,460채로 전달의 19만1,981채에 비해 22.6% 늘었다. 이는 전문가들이 예상한 19만6,400채도 넘어선 것이다.

특히 콘도미니엄, 아파트, 타운하우스 같은 다세대 프로젝트가 주도했다.

이와 관련 BMO은행은 “비록 연초에 주택시장이 둔화했지만 최근의 데이터는 하향 추세가 안정되고 다시 회복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따라서 빌더들이 서둘러 현장을 떠나는 일은 없을 것이다. 주택에 대한 기본적인 수요는 견고한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4월 도심지역의 콘도미니엄, 아파트 및 타운하우스 같은 다세대 주택 프로젝트는 연평균 29.6% 증가한 17만5,732채를 기록했다. 단독주택 착공은 6% 늘어난 4만4,655채로 상대적으로 부진했다.

특히 온타리오(전월 대비 46% 증가), B.C(51%), 알버타(46%) 주의 다세대 프로젝트가 전반적인 신축시장의 성장을 이끌었다. 지방에서의 신축은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간 1만5,073채에 그쳤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