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예공모 수상자 선정

애국지사기념사업회(회장 김대억)의 제9회 보훈문예공모전에서 최우수작 없이 강옥자(일반부)씨의 ‘아우내에 타 오르는 횃불’과 조유슬(학생부)양의 ‘대한독립만세’가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준우수작은 김옥주(일반부)씨 ‘자유와 희망을 준 우리 선조들’, 신아린(학생부)양 ‘대한독립만세’가 차지했다.

이외 일반부에서 박용순, 박주란, 이명희, 하순정씨, 학생부의 김준수, 김한준, 민포라, 박선희. 박예은, 송명준, 정유리, 하태은, 하태연, 최지혜 등이 입상했다.

사업회는 예심을 거쳐 올라온 작품 18편을 지난 5일 김대억 회장, 박정순, 최봉호 시인 등이 심사했다.

심사평에서 “뜻 깊은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기에는 역부족으로 보였다. 그러나 일반부와 학생부를 막론하고 모든 작품들이 3?1운동과 애국지사들의 삶을 대하는 태도가 진지했다”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