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신화 포에버 21 파산

 

‘한인 이민 성공신화’로 불렸던 의류기업 ‘포에버 21’이 파산해 캐나다 내 모든 매장의 문을 닫는다.

장도원, 장진숙 부부가 1984년 미국 LA서 설립한 유명 패션 브랜드 포에버 21은 최근 파산 보호 신청을 하고 구조조정에 들어갔다.

전 세계 800여곳 매장 중 40개국 350개 매장에 대한 영업을 중단하며, 캐나다 44개 매장은 올해 안에 모두 폐점한다.

포에버 21은 한때 연간 매출이 41억 달러에 달하는 대형 의류 체인으로 성장했으나 최근 온라인 쇼핑 이용객이 늘어나는 등 소비 행태가 변화함에 따라 매출 부진에 시달렸다.

현재 캐나다 전역에 걸쳐1600명의 풀타임과 350명의 파트타임 직원 거의 전부가 해고 통지서를 받았다. 이들은 매장이 정리되는 올해 말까지 근무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