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회관 재건축 신청

토론토한인회(회장 이진수)가 한인회관 재건축을 위해 정부에 1,500만 달러 지원 신청서를 제출했다. 낡은 회관건물의 지속적인 보수와 부족한 주차장 문제 등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것이다.

승인이 되면 층수를 3층 정도로 높이고 주차공간을 대폭 확장한다. 현재 한인회관은 건물 구조상 각종 행사나 수익성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는데도 부적합하다는 지적이 많았다.

예년에도 수차례 교통이 편리한 지역으로의 이전 등을 검토했으나 한인사회의 의견이 분분해 무산된 바 있다. 교통문제는 향후 에글린턴 경전철 노선이 인근에 들어서 다소 개선될 예정이다.

한인회는 지난 수개월간 이사진, 한인사회 전문가 등이 지원금 신청을 위해 논의해 왔다. 신청서에는 회관 운영계획서, 건축물 예비도면, 예산조달 방안 등을 적시했다.

정부 지원금은 공공기관이나 비영리단체 등을 대상으로 인프라를 개선하거나 확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내년 7월 경 심사결과가 승인으로 나오면 연말까지 상세한 계획을 수립해 토론토시의 허가 등을 받아야 한다.

특히 한인사회에서 매칭펀드 약 400만 달러를 모금해야 하며, 이에 한인들의 공감대 형성이 중요하다. 지원금은 2021년경에 나오고, 건축은 2027년까지 완공해야 한다.

광역토론토에 이민자가 한인보다 적은 일본계가 만든 일본문화센터(6 Garamond Crt.)는 다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공간 디자인과 노인 편의시설 등이 잘 갖춰져 있어, 연간 약20만 명(회원 4,000여명)이 방문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