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M 한국관의 보물들

한글학교협, 한국유물 ‘알리미’ 앞장

 토론토 다운타운의 로열온타리오박물관(ROM, 100 Queens Park) 한국관에는 200여 점의 한국 문화재들이 잘 전시돼 있고, 한국 역사를 간접 체험할 수 있는 훌륭한 교육의 현장이다. 그럼에도 홍보와 관심부족으로 방문자가 적어 한국관에는 큐레이터가 없다.

 같은 1층 동아시아관의 중국관, 일본관은 전문 큐레이터가 기획 전시를 하고 있는 것에 반해 상대적으로 눈길을 끌지 못하는 이유다. 규모 면에서도 현저하게 작다. 지난 1999년 9월 한국국제교류재단과 동포들의 노력으로2,300 평방 피트의 단독 전시관으로 들어섰으나, 2005년 재개관하면서 1,700평방 피트로 축소됐다.

 온타리오한국학교협회(회장 신옥연)는 한국관에 대해 알릴 필요성을 느끼고 오는 2월 15일(토) 오전 10시 한인회관 2층 소강당에서 유물을 이용한 역사배우기 교재 제작 교사연수회를 개최한다.

 이날 강사로는 한국유물 ‘알리미’로 적극 나선 고한나 한글학교 교사가 맡는다. 그는 최근 ROM에 자주 들려 한국 유물 사진을 찍고, 기록하면서 학생들에게 의미있게 전달할 방법에 대해 골몰하고 있다.

 고씨는 “박물관에는 보물 같은 이야기들이 많이 숨겨져 있다. 삼국시대 토기 및 도자기, 고려시대 분통, 투구, 갑옷, 장신구, 10세기 숟가락, 도시락 등 흥미로운 것들이 많다. 20여 개를 엄선해 관심을 일으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온타리오 한국문화유산의 달인 오는 10월에는 한국어, 영어, 프랑스어 오디오 투어가 핸드폰으로도 가능해질 예정이다. 한국문화체육관광부 지원으로 지난해 10월 31일 오타와 한국문화원과 ROM이 5개 상설관(한국관, 캐나다관, 원주민관, 공룡관, ROM 상징관)에 대한 오디오 음성지원 MOU를 체결했기 때문이다.

광고

요양원 건립 부지 결정

 아리랑건강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온주정부 장기요양부(Ontario Ministry of Long Term Care)로부터의 요양원 침상 확보가 ‘기쁨이 충만한 교회’(1100 Petrolia Rd.)’의 토지제공 결정으로 한 고비를 넘었다.

 요양원 건립추진위원회(구자선, 정창헌, 김연백, 유동환)는 29일(수) 기쁨충만교회(담임목사 양요셉) 측과 토지약정서를 체결하고 2월 15일경 신청서 제출을 목표로 프로젝트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 교회는 킬&스틸스에 위치해 있으며, 총 면적이 1.2에이커(5만2,272평방피트), 양로원 부지로 사용할 주차장 면적은 2만6,272평방피트다.

토지약정서는 무상임대(99년간 1달러) 형식이며, 재단은 요양원을 7층 높이의 7만 평방피트 건물로 검토 중이다. 교회 주차장만으로는 부족해 온주정부에 옆 공원의 일부를 제공받는 것도 시도한다.

온주 장기요양부는 향후 5년간 1만5,000개의 장기요양 침상 면허를 비영리 및 영리단체, 시정부 등에 발급하기 위해 오는 3월31일(화)까지 신청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재단은 아리랑시니어센터(AAFCC)를 운영자로 선정하고 아리랑양로원(Arirang Nursing Home) 이름으로 128개 침상을 신청할 예정이다.

한인회 설날대축제 취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확산에 대한 우려로 오는 2월 1일(토)로 예정됐던 토론토한인회의 설날대축제 행사가 긴급 취소됐다.

토론토한인회와 한국민속놀이협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중국으로부터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하여 감염자가 늘어나고 토론토에도 발생한 상황이다. 이를 심각하게 받아들여 올해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의: 416-383-0777

한인 참여 쥐띠해 우표

 한인 백승재(49)씨가 참여한 쥐띠해 기념우표 2종이 공개됐다.

최근 우편공사(Canada Post)는 존 토리 토론토 시장, 백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문화원(5183 Sheppard Ave. E.)에서 쥐띠 새해를 기념하는 우표를 발표했다.

이들 우표는 동양의 전통 결혼 모습을 떠올리도록 신부 쥐가 꽃가마를 타고 가는 모습과 신랑-신부 쥐를 일러스트로 표현했다.

백씨는 디자인 전문회사 ‘디테일’(www.detale.ca)을 운영하며, 앨버트 잉(Albert Ng) 욕대 그래픽디자인학과 교수와 함께 이번 우표 디자인을 주도했다.

편의점-세차 박람회

 편의점 업계 대형 정보박람회인 컨비니언스-세차장쇼(Convenience-U/Carwacs Show)가 오는 3월3~4일 콩그레스센터(650 Dixon Rd)에서 개최된다.

한인들이 주로 종사하는 편의점 및 세차업계의 최신 정보를 접할 수 있는 대규모 박람회다. 네슬레, 온주복권공사(OLG), JTI, 허쉬, 세차 협회 등 다양한 업체들이 참여한다.

온주실협(회장 신재균) 회원들에게는 4일에 한해 세미나, 점심, 주차, 참관 등을 무료로 한다.

실협 웹사이트(okbacanada.com)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행사 전날(2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문의: 416-789-7891.

평통 대통령 표창장

▲민주평통 토론토협의회(회장 김연수) 정은희, 홍솔비 자문위원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문재인 대통령 표창장을 받았다. 사진은 지난 23일 토론토총영사관에서 열린 전수식. 왼쪽부터 김 회장, 홍솔비, 정은희 자문위원, 정태인 총영사.

‘피겨 신동’(김예찬) 탄생

 김예찬(미시사가 돌핀스쿨 8학년)은 이번 대회 첫날(13일)과 다음날에 출전해 자신의 종전 최고기록을 24점 끌어올리며 138.79점으로 챔피언을 차지했다.

마지막 프로그램을 깔끔하게 마친 김예찬은 “긴장을 많이 하고 있었지만 최선을 다했다. 트리플 루프 더블 토우를 성공한 후에는 내가 깨끗하게 스케이트를 타는 것을 알아차려 정말 기분이 좋았다”고 말했다.

김예찬은 같은 부문에서 2019 캐나다올림픽 금메달, 북미대회 은메달을 차지한 바 있다.

김예찬이 스케이트를 시작한 것은 9살 때부터며, 8개월 전부터는 해밀턴 클럽에서 세계 페어 메달리스트였던 브리스 데이비슨과 젠 잭슨 코치로부터 전문적인 지도를 받아 더욱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해밀턴지역 신문인 스펙테이터, 미디어 CHCH, 캐나다 피겨스케이트 공식기관인 skatecanada.ca 등에 자세히 소개됐다. 김석현.정경아(부동산중개인)씨의 2녀1남 중 막내다.

임대 유닛 공급 기록적

광역토론토(GTA)에서 건축 중인 임대 유닛 수가 50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콘도미니엄 및 아파트 시장 분석회사인 어바네이션(Urbanation Inc.)에 따르면 지난해 말 GTA에서 임대 목적 1만2,367유닛이 건축 중으로 1970년대 이후 최고치에 달했다.

게다가 개발을 위해 신청된 GTA의 임대 유닛(5만7,197)까지 모두 합하면 6만9,564 채나 된다. 2019년 말 기준 새 임대 목적으로 신청된 개발 유닛은 2005년 이후 GTA에서 건축된 총 임대 유닛(1만5,305)보다 4.5배나 많은 수준이다.

이는 지난 5년간 어바네이션에서 조사한 이래 최고 수준이며, 건축을 시작하지 않은 물량이라 완공 및 입주까지는 7년 정도를 기다려야 할 것으로 예상됐다.

그러나 GTA에서 연간 2000~3000유닛 공급되던 임대 아파트가 앞으로는 매년 1만 채 수준으로 급증함을 의미한다.

특히 토론토는 임대 수요의 약 20%를 고층콘도에 의존해 왔는데, 최근에는 이 비율이 30% 중반대로 올라갔다.

이와 관련 어바네이션은 “지난 4년간은 콘도 유닛의 35%가 임대 목적으로 이용됐는데, 만일 40% 수준으로 상향하면 추가로 2만5000 유닛 공급 효과가 나타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에 앞서 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해 GTA의 임대 아파트 공실률은 1.5%를 기록, 2018년(1.2%)보다 상승했다. 콘도의 경우는 임차 수요가 몰려 공실률이 0.8%의 아주 낮은 수준을 보였다.

CMHC는 “임대 수요는 젊은 층의 새로운 세입자 가구 형성과 꾸준한 인구유입에 의해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갤러리아 ‘사랑나누기’

20개 봉사단체에 2만2,761달러

갤러리아슈퍼마켓(대표 민병훈)은 지난 16일(목) 쏜힐점에서 제13회 사랑나누기 운동으로 20개 봉사단체에 2만2,761달러를 전달했다.

사랑나누기는 갤러리아가 40여 개 협력업체와 함께 후원금을 모아 각종 봉사단체에 전달하는 연례행사다.

신홍기 사업부장은 “어려운 경기에도 불구하고 다수의 업체들이 나눔 실천을 위해 협력했다.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사업을 확대해 커뮤니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갤러리아의 사랑나누기는 지난 13년간 총 25만6,000달러를 돌파했다.

BTS, 5월 토론토 공연

방탄소년단(BTS)이 1년9개월 만에 다시 한인동포들을 만난다.

BTS는 오는 5월30일(토), 31일 토론토 로저스센터(1 Blue Jays Way.)에서 공연한다.

이번 콘서트는 4월 서울을 시작으로 캐나다, 미국, 영국 등 17개 도시에서 펼치는 월드투어 ‘Map of the Soul’의 일환이다.

BTS는 지난 2018년 해밀턴에서 3차례 공연을 전석 매진으로 가진 바 있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톱소셜아티스트상을 3차례 휩쓰는 등 K팝 역사를 다시 썼다.

다음달 21일(금)에는 정규 4집 ‘맵오브더소울(MAP OF THE SOUL): 7’을 발표한다. 티켓은 2월 7일(금)부터 온라인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