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M 한국관의 보물들

한글학교협, 한국유물 ‘알리미’ 앞장

 토론토 다운타운의 로열온타리오박물관(ROM, 100 Queens Park) 한국관에는 200여 점의 한국 문화재들이 잘 전시돼 있고, 한국 역사를 간접 체험할 수 있는 훌륭한 교육의 현장이다. 그럼에도 홍보와 관심부족으로 방문자가 적어 한국관에는 큐레이터가 없다.

 같은 1층 동아시아관의 중국관, 일본관은 전문 큐레이터가 기획 전시를 하고 있는 것에 반해 상대적으로 눈길을 끌지 못하는 이유다. 규모 면에서도 현저하게 작다. 지난 1999년 9월 한국국제교류재단과 동포들의 노력으로2,300 평방 피트의 단독 전시관으로 들어섰으나, 2005년 재개관하면서 1,700평방 피트로 축소됐다.

 온타리오한국학교협회(회장 신옥연)는 한국관에 대해 알릴 필요성을 느끼고 오는 2월 15일(토) 오전 10시 한인회관 2층 소강당에서 유물을 이용한 역사배우기 교재 제작 교사연수회를 개최한다.

 이날 강사로는 한국유물 ‘알리미’로 적극 나선 고한나 한글학교 교사가 맡는다. 그는 최근 ROM에 자주 들려 한국 유물 사진을 찍고, 기록하면서 학생들에게 의미있게 전달할 방법에 대해 골몰하고 있다.

 고씨는 “박물관에는 보물 같은 이야기들이 많이 숨겨져 있다. 삼국시대 토기 및 도자기, 고려시대 분통, 투구, 갑옷, 장신구, 10세기 숟가락, 도시락 등 흥미로운 것들이 많다. 20여 개를 엄선해 관심을 일으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온타리오 한국문화유산의 달인 오는 10월에는 한국어, 영어, 프랑스어 오디오 투어가 핸드폰으로도 가능해질 예정이다. 한국문화체육관광부 지원으로 지난해 10월 31일 오타와 한국문화원과 ROM이 5개 상설관(한국관, 캐나다관, 원주민관, 공룡관, ROM 상징관)에 대한 오디오 음성지원 MOU를 체결했기 때문이다.

요양원 건립 부지 결정

 아리랑건강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온주정부 장기요양부(Ontario Ministry of Long Term Care)로부터의 요양원 침상 확보가 ‘기쁨이 충만한 교회’(1100 Petrolia Rd.)’의 토지제공 결정으로 한 고비를 넘었다.

 요양원 건립추진위원회(구자선, 정창헌, 김연백, 유동환)는 29일(수) 기쁨충만교회(담임목사 양요셉) 측과 토지약정서를 체결하고 2월 15일경 신청서 제출을 목표로 프로젝트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 교회는 킬&스틸스에 위치해 있으며, 총 면적이 1.2에이커(5만2,272평방피트), 양로원 부지로 사용할 주차장 면적은 2만6,272평방피트다.

토지약정서는 무상임대(99년간 1달러) 형식이며, 재단은 요양원을 7층 높이의 7만 평방피트 건물로 검토 중이다. 교회 주차장만으로는 부족해 온주정부에 옆 공원의 일부를 제공받는 것도 시도한다.

온주 장기요양부는 향후 5년간 1만5,000개의 장기요양 침상 면허를 비영리 및 영리단체, 시정부 등에 발급하기 위해 오는 3월31일(화)까지 신청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재단은 아리랑시니어센터(AAFCC)를 운영자로 선정하고 아리랑양로원(Arirang Nursing Home) 이름으로 128개 침상을 신청할 예정이다.

한인회 설날대축제 취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확산에 대한 우려로 오는 2월 1일(토)로 예정됐던 토론토한인회의 설날대축제 행사가 긴급 취소됐다.

토론토한인회와 한국민속놀이협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중국으로부터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하여 감염자가 늘어나고 토론토에도 발생한 상황이다. 이를 심각하게 받아들여 올해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의: 416-383-0777

한인 참여 쥐띠해 우표

 한인 백승재(49)씨가 참여한 쥐띠해 기념우표 2종이 공개됐다.

최근 우편공사(Canada Post)는 존 토리 토론토 시장, 백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문화원(5183 Sheppard Ave. E.)에서 쥐띠 새해를 기념하는 우표를 발표했다.

이들 우표는 동양의 전통 결혼 모습을 떠올리도록 신부 쥐가 꽃가마를 타고 가는 모습과 신랑-신부 쥐를 일러스트로 표현했다.

백씨는 디자인 전문회사 ‘디테일’(www.detale.ca)을 운영하며, 앨버트 잉(Albert Ng) 욕대 그래픽디자인학과 교수와 함께 이번 우표 디자인을 주도했다.

편의점-세차 박람회

 편의점 업계 대형 정보박람회인 컨비니언스-세차장쇼(Convenience-U/Carwacs Show)가 오는 3월3~4일 콩그레스센터(650 Dixon Rd)에서 개최된다.

한인들이 주로 종사하는 편의점 및 세차업계의 최신 정보를 접할 수 있는 대규모 박람회다. 네슬레, 온주복권공사(OLG), JTI, 허쉬, 세차 협회 등 다양한 업체들이 참여한다.

온주실협(회장 신재균) 회원들에게는 4일에 한해 세미나, 점심, 주차, 참관 등을 무료로 한다.

실협 웹사이트(okbacanada.com)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행사 전날(2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문의: 416-789-7891.

평통 대통령 표창장

▲민주평통 토론토협의회(회장 김연수) 정은희, 홍솔비 자문위원이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문재인 대통령 표창장을 받았다. 사진은 지난 23일 토론토총영사관에서 열린 전수식. 왼쪽부터 김 회장, 홍솔비, 정은희 자문위원, 정태인 총영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