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글짓기대회’ 연기

캐나다의 한인 차세대를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기 위한 ‘제22회 우리말 글짓기대회’가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연기됐다. 새로운 일정은 추후 공지한다.

온타리오한국학교협회(회장 신옥연)는 예년처럼 한 곳에 모이지 않고, 올해의 경우 각 한글학교에서 내달 13일(월)~19일(일)에 실시한 후 작품들을 모아 심사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코로나 확진자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이 또한 무리라는 판단으로 “온주 교육부의 정책에 맞춰 유동적으로 운영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문의 이메일: kcsa.of.ontario@gmail.com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