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카드 이자율 절반으로

국내 주요 시중은행들이 코로나19 사태로 재정난에 처한 고객들을 위해 신용카드 이자율을 절반으로 인하한다.

몬트리올은행(BMO)은 지난 주말 신용카드 대금 결제가 어려운 개인과 중소기업 고객을 위해 이자율을 연 20.99%에서 10.99%로 인하를 발표했다.

이어 TD은행도 신용카드 이자율을 50%까지 인하할 계획이라고 밝혔으며, RBC, CIBC, 스코샤 은행도 비슷한 수준의 이자율 인하를 결정했다.

이번 조치는 저스틴 트뤼도 연방총리가 지난주 각 시중은행에게 캐나다인들의 신용카드 이자부담을 완화하도록 촉구하면서 내려졌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