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조치 행정명령 연장

연방정부는 코로나로 인한 실직자 등에 지급하는 긴급지원금(CERB)을 8주 더 연장한다.

각 주별로 단계적인 경제활동이 재개되고 있으나 여전히 실직상태를 벗어나지 못한 경우가 많아, 두 번에 걸쳐 4주에 2,000달러씩 지원한다.

그러나 긴급지원금 부정수급자들에 대해서는 처벌하는 새 법안을 마련 중이다. 법안 초안엔 부정행위를 적발하면 지원금을 환수하고 5,000달러 미만의 벌금을 부과하거나, 6개월 미만의 징역에 처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캐나다와 미국의 국경통제는 내달 21일(화)까지 1개월 더 연장한다.

 온주 경제활동 완화 2단계 발표

 온타리오 주정부가 경제활동 완화 2단계를 욕, 나이아가라, 해밀턴 등으로 확대했다. 이에 쇼핑몰, 레스토랑 패티오, 미용실 영업 등을 할 수 있다.

그러나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패티오 영업이 허용된 식당에서도 노래를 부르거나 춤을 추는 행위 등은 금지된다.

토론토와 필(미시사가, 브램튼), 윈저 지역은 이번 2단계 허용에서도 제외됐다.

비상조치 행정명령(emergency orders)은 이달 30일(화)까지 연장한다. 코로나 확산세가 다소 주춤하지만 아직 긴장을 풀 단계는 아니라고 밝혔다. 또한 상업용 건물의 세입자 퇴거를 일시 금지하는 법안을 5월1일로 소급해 처리한다.

 TTC, 마스크 착용 의무화

토론토대중교통위원회(TTC)가 버스와 지하철, 전차 안에서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따라서 내달 2일(목)부터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단, 2세 이하 어린이나 신체적, 정신적 장애가 있으면 예외다.

 [조성훈(Stan Cho) 의원은 코로나와 싸우고 있는 일선 의료진들에게 감사의 편지 보내기 운동을 펼친다. 힘들고 어려운 환경에서 분투하는 의료진을 격려하고 성원하기 위한 편지(또는 그림, 식품 등)를 보내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www.writenowwillowdale.ca) 참조.

제공된 편지와 식품은 오늘 29일(월) 낮 12시 전에 각 가정 현관 앞에 놓으면 봉사자들이 수거해간다. 한인동포들의 많은 참여를 바라고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