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주 최저임금 소폭 인상

온타리오주의 최저임금이 내달부터 시간당 25센트 오른다.

온주 노동부는 일반직 최저임금을 시간당 14.25달러(기존 14달러), 18세 미만 학생은 13.40달러(13.15), 요식업소 종업원은 12.45달러(12.20)로 각각 인상 발표했다.

 최저임금 등과 관련해 부당한 대우를 받으면 노동부(www.labour.gov.on.ca/english/es/forms/index.php)에 신고할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