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주, 노인-장애인 지원

온타리오 주정부가 시니어와 장애인을 위해 향후 2년간 200만 달러(단체당 최대 6만 달러)를 지원한다.

조성준 온주노인복지장관(사진)은 “노인 및 모든 연령층 장애인들이 지역사회에 참여하도록 ‘포괄적 지역사회 보조금’(Inclusive Community Grant)을 마련했다”면서 “힘을 내서 코로나 바이러스를 잘 극복하자”고 밝혔다.

신청마감은 12월21일(월)까지. 지원금을 온라인으로 수령할 수 있도록 온타리오 송금시스템(TPON)에 등록해야 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