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일자리 큰 폭 증가

지난달 코로나 봉쇄 완화 조치의 영향으로 경제 활동이 재개되면서 일자리가 큰 폭 증가했다.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3월 비농업부문 새 일자리가 30만3,100개 창출됐다. 이는 전달보다 9만5,000개(1.6%) 늘어난 것이다.

이 기간 정규직이 17만5,400개(1.2%), 일용직은 12만7,800개(3.9%) 각각 증가했다.

부문별로는 소매업에서 9만5,000개(4.5%), 정보·문화·레크리에이션6만2,000개(9.4%), 상품생산 4만3,000개(1.1%), 건설업 2만6000개(1.8%), 숙박·요식업 2만1,000개(2.4%) 각각 창출됐다.

 이기간 고용증가에 힘입어 실업률은 7.5%로 팬데믹 이후 최저 수준을 보였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