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주 경제봉쇄 풀린다

온타리오 주는 백신 접종에 속도를 내면서 신규 확진자가 급속히 감소해 곧 경제봉쇄를 풀 예정이다.

크리스틴 엘리엇 온주 보건장관은 구체적인 시기를 언급하지 않았으나 18일 “곧 경제봉쇄 해제계획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는 6월 2일 자택대피령 해제 전 골프, 테니스 등 일부 야외활동도 재개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주정부가 지난해 가을 도입한 지역별 코로나색상 표시제도(colour-coded)를 폐기하고 업종별로 새 지침을 도입한다.

 온주 정부는 “기존에 시행해온 코로나 방역관련 색상분류 체계는 없어질 것이다. 그 대안에 대해서는 아직 불분명하다”고 밝혔다.

 엘리엇 장관은 “온타리오주의 안전한 경제 재개를 위해 의료 전문가들과 협력 중이며, 4차 확산 사태를 방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