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주택신축 큰폭 감소

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전달인 3월의 사상 최고치에서 큰폭 감소했다.

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4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주택신축은 26만8,631채로 전달의 33만4,759채 기록에서 20%나 줄었다. 다세대 주택의 신축 급감이 주요인 이었다. 

 이 기간 도시의 신축이 25만1,504채로 16.9% 감소했다. 특히 콘도, 아파트, 타운하우스 등의 다세대 신축이 22.8% 급감했고, 단독주택은 0.1% 소폭 줄었다.

다세대 신축은 토론토와 밴쿠버를 포함해 대부분의 도시에서 감소해 전달의 강한 증가와는 대조적이었다.  

CMHC에 따르면 4월에 토론토에서 3만3,951채가 신축돼, 가장 많았던 몬트리올(3만9,596채)의 뒤를 이었으며, 밴쿠버(1만9,223채), 캘거리(1만5,006채) 순이었다.

 주별로는 온타리오에서 이 기간 총 10만2,068채(단독 3만5,719채 포함) 신축으로 최고치를 기록했다.

농촌지역 신축은 계절적으로 조정된 연환산 1만7,127채로 추정됐다.

한편, 이 기간 6개월 이동평균 신축은 27만9,055채로 지난 3월(27만2,164채)에 이어 증가세를 이어갔다.

 이와 관련 CMHC는 “지난달 주택신축이 전달인 3월의 최고치에서 감소했음에도 강세를 유지한 것이다. 올해 전반적으로 활발할 것이다”라고 분석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