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월세 가장 싼 곳은

 토론토시에서 임대료가 가장 비싼 동네는 로즈데일-무어팍(Rosedale-Moore Park)으로 올해 1~4월 평균 2,308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작년 동기대비 14% 하락한 것이다.

 TorontoRentals.ca에 따르면 같은 기간 월세가 가장 싼 곳은 사우스 팍데일(South Parkdale)로 평균 1,669달러(20%↓)를 보였다.

 또한 토론토시에서 임대료가 1,800달러 아래의 상대적으로 부담없는 지역은 North St. James Town, East End-Danforth, Forest Hill North, Cabbagetown-South St. James Town 등이었다.

 한편, 공간에 비해 월세가 상대적으로 가장 낮은 동네는 Dufferin Grove로 평방피트당 2.57 달러에 거주할 수 있었다. 반면 Casa Loma는 평방피트당 3.29달러의 가장 높은 공간비용을 기록했다.

 지난 1년간 임대료 하락이 가장 적었던 곳은 High Park North로 단지 3% 내려가는데 불과했다. 이에 반해 가장 큰폭의 월세 하락을 보인 동네는 Yonge-St. Clair로 39%나 떨어졌다.

 만일 토론토시에서 임차해 생활하고자 한다면 자신에게 가장 효율적인 동네를 찾는데 도움될 것이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