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새 영주권자 늘어

올해 상반기 한인 새 영주권자가 3,040명으로 주요 유입국 중 9위를 차지했다.

1분기에 1,380명, 2분기에 1,660명을 기록했다. 작년에는 1분기에 1,145명이었으나 2분기에 코로나 여파로 685명으로 급감했었다.

이 기간 북한 국적 새 영주권자는 10명(작년 20명)이다.

최근 연방이민부(IRCC) 통계에 의하면 올 상반기 새 영주권자는 총14만4,715명으로 작년(10만3,210명)보다 1.4배 늘었다. 그러나 2019년 16만235명, 2018년 16만7,685명 수준에 도달하지 못했다.

이 기간 인도계가 3만9,300명으로 1위, 중국계 1만2,655명, 나이지리아계 7,030명으로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한편, 올 하반기에는 아프카니스탄이 10위권 안까지 진입할 예정이다. 캐나다에 협조했던 아프간 인을 대규모로 받아들여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