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신뢰 전문직 ‘의사’

 캐나다에서 가장 신뢰받는 전문직은 의사였다.


 최근 입소스(Ipsos)가 발표한 전문직 신뢰도에서 캐나다 응답자의 70%가 의사를 신뢰한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입소스가 총 28개국 성인을 대상으로 했으며, 의사에 대한 전체 평균 신뢰도는 64%로 전문직 중 가장 높았다. 캐나다보다 의사 신뢰도가 높은 국가는 영국(72%), 네덜란드(71%) 뿐이었다.

 
 캐나다인은 의사 다음으로 과학자(64%), 교사(62%), 판사(49%)를 가장 신뢰했다. 반면 광고인(9%), 정치인(13%), 정부관료, 여론조사원, 기업인(각각 17%)에 대해서는 낮은 신뢰도를 보였다.


 전체 국가의 정치인에 대한 신뢰도는 평균 10%로 다른 직종에 비해서 유난히 낮았다. 정치인 신뢰도가 가장 높았던 네덜란드와 말레이시아도 20%를 넘지 못했다.


 한편, 한국은 의사에 대한 신뢰도가 가장 낮은 38%를 기록, 유난히 의사에 대해 불신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