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로맨스 사기피해 급증

전국에서 금융사기로 인한 피해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
 
캐나다금융사기방지센터(CAFC)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총 3만3,000건의 사기로 1억6,300달러의 피해액이 발생했다.

지난 한 해 동안 신고된 금융사기 피해액이 1억600만 달러였으므로, 올해 크게 증가하는 추세다.

피해액수가 가장 큰 유형은 ‘투자사기’로 1,145명이 총 6,150만 달러의 피해를 입었다. 1인당 평균 피해액은 5만4,000 달러.

두 번째로 피해규모가 큰 유형은 일명 ‘로맨스사기’로 671명이 총 3,200만 달러의 피해를 당했다.

또한, 특정인을 겨냥한 사이버 공격방식인 스피어 피싱으로 572명이 2,100만 달러, 갈취로 1,630명이 1,100만 달러를 잃었다.

 가장 많은 피해자가 발생한 유형은 개인정보 관련 사기로 총 3,060명이 피해를 입었다. 이 유형은 피해액을 발표하지 않았으며, 개인에 대한 정보수집을 목적으로 하기 때문이다. 정보유출시 사기 피해를 당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두 번째로 많았던 제품판매 사기는 주로 미리 대금을 받고 약속된 상품을 보내지 않는 수법였다.

 또한 최근 국세청 등 국가기관이나 금융 관계자 사칭 사례도 급증해 주의가 요구된다.

금융사기 피해를 입었거나 의심되는 사례가 있으면 CAFC 전화번호(1-888-485-8501) 또는 웹사이트(www.antifraudcentre-centreantifraude.ca)로 신고하면 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