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단광칠 오타와 공연


 주캐나다한국문화원(원장 이성은)은 공연기획사 소리(SORI)와 함께 지난 21일 역사박물관에서 한국의 퓨전 국악그룹 악단광칠(ADG7) 초청공연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굿과 민요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곡을 만들고 연주하는 팀으로 이날 오타와에서 대표곡인 ‘영정거리’ ‘얼싸’ ‘와대버’ ‘맞이를 가요’ 등 10곡을 선보였다. 북미 투어 피날레 무대였다. 이에 앞서 미국 서부 3개, 동부 7개 도시 순회공연을 마쳤다.


 각국 대사 등 외교관 20여 명을 포함한 500여 명의 관객이 함께 민요를 따라 부르며 호응했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진행된 실내공연이라 백신접종증명서 제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방역수칙을 준수했다.


 공연 내용은 주캐나다 한국문화원 홈페이지(canada.korean-culture.org/ko/1255/board/574/read/112183)를 통해 볼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