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주 홍수에 목재가격 반등

 목재 가격이 B.C주의 폭우와 홍수로 급반등하고 있다. 도로와 철로 유실로 세계 최대 생산업체가 출하량을 제한해 지난 6월의 최고점으로 돌아갈 태세다.
 

 B.C는 북미 목재의 약 14%를 생산하는 캐나다 최대의 대미 수출 주다.


 West Fraser Timber는 “심각한 홍수가 발생한 후 서부 캐나다의 목재 주간 출하량이 25%에서 30% 감소했다. 지금 선적할 수 있는 것보다 많은 양을 생산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고 주장했다.


 BMO 캐피털은 “목재 생산량 감소가 예상보다 크다. 운송 병목 현상이 목재 작업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