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매업 지원 3월말까지

 토론토시가 코로나 팬데믹 동안 피해를 입은 스몰 비즈니스를 위해 새 소매업 촉진 프로그램(RAP)을 시작한다.
 

 소매 업주에 대한 교육 및 자문서비스를 제공하고, 최대 1만 달러를 지원하는 내용이다. 현재 토론토시와 온타리오주가 진행하는 빈 상점 공간의 개선비용 50%(최대 2만달러)까지 재건 보조의 후속이다.


 이번 소매업 프로그램은 내년 3월 31일까지며, 지급 가능한 예산이 모두 소진되면 조기 종료된다.


 존 토리 시장은 “스몰 비즈니스 활성화는 토론토의 번영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 팬데믹 종료까지 중요한 지원사업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신청은 해당 업주나 동업자 중 한 명만 가능하다. 프랜차이즈나 위탁판매점은 불가하다. 실제 매장이 없이 아마존, 이베이, 웹사이트 등을 통한 온라인 사업체, 다단계 마케팅, 비영리조합, 협동조합 등도 신청할 수 없다.


 시 웹사이트(cityoftoronto.tfaforms.net/356314)에서 지원하면 된다. 문의: 416-392-1328 / Fariba.Niroui@toronto.ca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