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타리오 첫 ‘콘도학교’

 온타리오주 첫 콘도 학교가 토론토의 워터프론트에 세워진다.
 콘도 학교란 입주자들이 많이 거주하는 고층 콘도의 일부에 정식 학교를 개교하는 것.


 영 스트릿 동쪽 레이크쇼어(Lake Shore Blvd.)에 들어설 복합용도 콘도 건물의 3층에 현대적 학교를 만든다.


 잠정적으로 ‘Lower Yonge Precinct 초등학교’로 명명한 이 학교는 445명의 학생을 수용하게 된다.


 온주 정부는 부동산회사 멘키스(Menkes Developments) 및 토론토교육청(TDSB)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4,400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했다.


 교육청은 다른 학교들과 달리 토지를 소유하지 않고 건물의 공간만 소유하게 된다.


 이 학교 바로 아래 2층에는 미취학 아동들을 돌보는 데이케어를 만들고, 두 곳 모두 1층 현관의 공간에서 위로 올라가는 구조로 한다. 토론토교육청에 따르면 2024년경에 개교할 예정이다.


 정부는 “토론토 시내 중심지와 같은 고밀도 지역에 거주하는 가족들의 교육 요구를 충족시키는 혁신적인 솔루션이 될 것이다”고 소개했다.


 콘도 학교는 세계적으로 공간이 부족한 대도시에 생겨나고 있으며, 뉴욕에는 76층 고층 타워의 4개 층을 차지하는 ‘Spruce Street School’이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