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지 승인조건 연말 완화

 최근 금리가 속속 오르면서 업계에서 금융감독원의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가 지나치게 과하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이에 금감원이 오는 연말에 완화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주택시장 과열을 막기 위해 도입된 모기지 승인조건은 자신이 받을 수 있는 모기지 이자율보다 2% 높거나 5.25% 중 더 높은 쪽으로 상환 가능한지 판단한다.


 따라서 스트레스 테스트를 통과하려면 대출기관으로부터 받게 될 모기지율보다 더 높은 이자율에도 충분한 소득과 부채상환 능력을 증명해야 한다. 단, 주택담보 대출보험(Mortgage Insurance)에 가입하지 않은 모기지만 해당한다.
 

 모기지 전문가들에 따르면 현재 금융기관의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4%를 넘어 가는 상황에서 2%를 더해 심사할 경우 너무 가혹한 승인기준이 된다.


 이로 인해 모기지 신청자들 가운데는 연방 승인기준이 적용되지 않는 민간 모기지 회사나 고금리 사설 대부업체로 눈을 돌리기도 한다. 신용조합의 경우는 금감원의 감독을 받지 않는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